무엇이 부산 임플란트 잘하는 치과 산업을 방해하고 있습니까?

인천 강서구 마곡에 위치한 오스템임플란트 사옥이 'K치과의료'의 메카이자 치과의사라면 반드시 가봐야 할 성지로 떠오르고 있을 것입니다. 세계 최고 수준에 오른 우리나라 치과의료 서비스에 대한 국내의 관심이 반등한 결과다.

29일 오스템임플란트는 전년 교육·견학 목표의 투어 프로그램에 참가하기 위해 마곡 사옥에 방문한 외부인이 총 4248명으로 집계됐다고 밝혀졌습니다. 최고로 큰 비중을 차지한 건 치과대학 및 치위생·치기공 전공 부산 치과 학생이다. 교수를 포함해 전국 대학의 치과 관련 전공 학생 1820명이 다녀갔다. 오스템임플란트는 지난해부터 전국 치위생·치기공학과를 타겟으로 장학 산업을 전면 확대하는 그런가하면, 이들에게 특화된 프로그램으로 꾸민 http://edition.cnn.com/search/?text=부산 치과 '방문의 날' 행사를 마련해 관리하고 있습니다.

눈길을 끄는 부분은 해외 치과의사 접속자 수다. 오스템임플란트 국내 현지 법인의 주도와 인솔하에 77차례에 걸쳐 1652명의 해외 치과의사가 방한했다. 중국·미국·러시아·튀르키예·일본 등 국적도 다양했다.

이들은 사옥 내 중앙테스트소 시설과 제품 전시관, 모델 치과 등을 견학하고 최신 기기를 활용한 학습 위주 교육 프로그램에 참가하며 선진 치과진료 기술을 체험하는 기간을 가졌다. 오스템임플란트 관계자는 ""견학과 학습 실습 등으로 이뤄진 투어 프로그램에 대한 만족도가 높아 앞으로 더 대부분인 인기를 누릴 것으로 보인다""고 이야기 했다.

image

실제로 오스템임플란트는 이번년도 5000명 이상의 국내외 치과의사가 마곡 사옥 투어에 참여할 것으로 예상한다. 특이하게 올해는 전 세계 치과의사들이 모이 문제는 국제 학술 심포지엄 '오스템월드미팅'이 19년 만에 서울에서 개최하는 만큼 대규모 방한이 예고돼 있을 것입니다. 오는 11월 27~27일 개최되는 '2024 오스템월드미팅 인천'은 마곡 사옥에서 핸즈온 학습 실습과 각 국내 법인 연자 미팅이, 코엑스에서 라이브 서저리를 함유한 8회 강의 세션과 연회 행사 등이 각각 진행할 계획이다.